언론보도

[경남도민일보] 심장재활치료


건강칼럼 - 심장재활치료


2bebc25c04cc726a380fab29303e850b.png

변환택 창원파티마병원 재활의학과 과장


보통 '재활'이라고 하면 부상이나 질환으로 장애가 생기거나 통증 등으로 삶의 질이 떨어질 때 이를 회복하는 치료를 떠올린다. 주로 골절이나 절단된 손가락이나 팔, 다리 등의 움직임 회복을 생각하기 쉽다. 그런데 심장을 재활한다니, 무슨 뜻일까.

창원파티마병원 재활의학과 변환택 과장의 도움말로 심장 재활에 대해 알아본다.

◇심장재활이란?

변 과장은 "최근 평균 수명 증가와 비만 등으로 심근경색과 같은 심장 질환이 늘어나고 있다. 심장질환으로 급성기를 넘긴 환자들은 두 가지 큰 목표가 남아 있다. 첫 번째는 심장병으로 나빠진 심장기능과 운동기능을 회복해 다시 건강한 삶을 유지하는 것, 두 번째는 심장질환 발생 위험인자를 철저히 관리해 재발을 방지하는 것"이라며 "심장재활이란 문제가 생긴 심장을 운동시켜 삶의 질을 높이고 발생인자를 제거해 재발을 막는 재활치료"라고 소개했다.

심장재활은 맞춤형 운동과 교육을 통한 위험인자 교정으로 구성된다.

과거에는 심장질환으로 입원하면 장기간 침상 안정을 시키고, 퇴원 후에도 부담스러운 일상생활 동작이나 운동 등을 금하도록 했다. 하지만 최근에는 적극적으로 운동을 해야 회복이 빠르고 재발이 덜 된다는 쪽으로 치료 원칙이 바뀌고 있다.

변 과장은 "심장병을 앓고 나면 대부분 퇴원 후에 쉬면서 처방된 약을 규칙적으로 복용하고 식이요법을 잘 지키면 되겠지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이런 환자들에게 필요한 것은 오히려 적절한 강도의 운동"이라고 말했다.

 
적절한 운동은 호흡능력을 개선시키고 심장 능력과 전신 운동 능력을 회복시켜 향후 병의 재발을 막는 데 도움을 준다.

또한 운동은 당뇨병과 비만, 고지혈증, 고혈압을 개선시키고, 이에 따른 합병증을 감소시킨다.

◇안전한가요?

운동을 해야 한다고 말하면 환자들이 제일 먼저 하는 질문 중 하나는 바로 "안전한가요?"이다.

변 과장은 "병원에서 전문의료진과 심장 모니터링을 하며 운동을 하고, 환자 상태에 따라 적절한 운동량으로 조절하기 때문에 심장재활 운동은 안전하다"고 소개했다.

환자는 저위험군, 중간 위험군, 고위험군으로 나누고 개인 상태에 따라 맞춤형 운동 처방을 한다.

심폐기능검사로 쉴 때 심박 수와 최대 심박 수를 측정하고 그 차이인 여유 심박 수를 산출한 후, 이에 따라 적절한 수준의 운동을 처방한다. 즉 고위험군 환자에게 저위험군 환자와 같은 처방을 하지는 않는 것이다.

심장재활 프로그램은 시기에 따라 3단계로 진행된다. 제1기는 입원 기간에 이루어진다. 안전한 범위에서의 운동과 퇴원 후 가정에서의 생활요령에 대해 교육과 훈련을 한다. 제2기는 퇴원 후 시행되는 8~12주간의 통원 치료 프로그램으로, 전문가 감시하에 안전 범위 내에서 운동한다. 제3기는 향상된 심폐기능과 운동능력, 위험인자 관리를 생활 속에서 유지할 수 있도록 한다.

◇운동 꼭 해야하나요 ?

최대산소소모량은 신체의 최대 운동 능력을 의미한다. 이는 나이가 들면서, 운동을 하지 않으면, 그리고 심근경색 이후에 감소한다.

변 과장은 "60대가 넘으면 최대산소소모량이 떨어져 컨디션이 좋지 않을 때는 계단만 조금 올라가도 숨이 찰 수가 있다. 이를 가볍게 여기면 안 된다. 사망률과 관계 있기 때문"이라며 "운동을 하면 최대산소소모량이 올라간다"고 말했다.

그렇다면 어떻게 운동해야 할까.

집 근처를 가볍게 산책하고 좋은 음식을 먹으면 될까. 답은 "NO"다.

심장병을 앓고 나면 심장 기능이 약해지므로 조금만 운동해도 쉽게 피곤해 하거나 호흡곤란 등을 호소하며 운동하는 것에 불안감을 느끼는 사람이 많다. 자연히 산책과 같은 가벼운 운동을 선호한다.

하지만 너무 가벼운 운동만 하면 심장 기능 향상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 그렇다고 심장 상태에 맞지 않는 과도한 운동을 하면 심장에 부담을 줘 병을 악화시킨다.

 
변 과장은 "운동을 할 때 과부하가 돼야 산소소모량이 올라간다. 그렇다고 동네를 열심히 뛰는 것도 답이 아니다. 운동 중 자신의 한계를 넘으면 심근경색이 재발하거나 부정맥이 발생할 수 있다. 흉통이 없다고 마음을 놓고 있어도 안 된다. 무증상 심근경색도 꽤 있다. 뛰다가 위험할 수 있다"며 "심장병 환자들에게는 심폐기능검사를 통한 환자의 몸 상태에 맞는 안전하면서도 효율적인 운동이 요구된다. 이를 위해 환자의 심폐기능을 정확하게 평가하고 이를 기초로 개개인에게 가장 적절한 운동을 처방하고 교육하는 심장재활클리닉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심폐기능검사는 무엇?

심폐기능검사(CPX)는 마스크를 착용하고 심전도를 부착한 상태에서 운동을 해 자신의 최대산소소모량과 안전하고 효과적인 운동 강도를 찾는 검사이다.

심폐기능검사를 하면 심근경색 이후 운동 시 허혈이나 부정맥 여부를 알 수 있어 안전한 운동 강도를 찾을 수 있다.

검사는 일반적으로 제2기 심장재활이 시작되는 시기에 한다. 주기적으로 검사해 환자의 심폐 기능을 확인한다. 이를 바탕으로 환자의 유산소 능력을 가늠하고, 이에 따라 환자 개개인의 능력에 따른 일상생활 정도, 운동 정도, 직업, 성생활 가능 여부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집에서 운동해도 되나요?

굳이 병원에 오지 않고 집에서 혼자 운동해도 될까. 꾸준히 열심히 하면 문제없지 않을까.

변 과장은 "꼭 병원에 와서 일정 횟수 이상 재활 운동을 하는 것이 좋다. 항상 변수가 생길 수 있기 때문이다"고 밝혔다.

더불어 "검사에서는 이상이 없었는데 운동 도중 부정맥이 생기거나 혈압이 떨어질 수도 있다"며 "검사에서는 저위험군이나 중등도로 파악된 환자가 운동 중 모니터링에서 혈압이 불안하고 부정맥이 나타나면 고위험군으로 재처방하거나, 중등도 환자이지만 아주 쉽게 운동을 소화하면 저위험군으로 바꿔 처방하기도 한다"고 설명했다.

또한 집에서는 운동을 잘 하지 않고 빼먹는 경우도 우려된다.

변 과장은 "운동을 안 한 지 2주가 지나면 운동으로 인한 효과가 떨어지고, 5주 후부터는 운동으로 향상된 심폐기능의 절반가량이 없어진다"며 "병원에서 적절한 운동 수준을 처방받고 집에서도 꾸준히 운동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다른 신체부위와 마찬가지로 심장도 재활이 필요하다. 생활습관을 개선하고 심장질환 위험인자를 관리해 보다 건강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0
0
이 글을 페이스북으로 퍼가기 이 글을 트위터로 퍼가기 이 글을 카카오스토리로 퍼가기 이 글을 밴드로 퍼가기
captcha
자동등록방지 숫자입력
게시판 목록을 번호, 제목, 글쓴이, 낚자 조회수로 구분하여 나타내는 표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231 [경남신문] 새벽마다 가슴 쥐어짜는 고통땐 '의심' 관리자 12-11 13
230 [노컷뉴스] 창원파티마병원, 1천여 포기 사랑나눔 김장봉사 관리자 12-11 16
229 [경남신문] 라이온스 355-C지구 제4A·B지역, 차량 2대 등 4000만원 전달 관리자 11-30 31
228 [경남신문]박기원 기자의 '러브위더스' 동행취재 (창원파티마병원 마상혁·한양천·최승휘 과장 베트남 의료봉사) 관리자 11-30 41
227 [경남신문] 두통 관리자 11-26 64
226 [경남신문] 밥먹을 때마다 '욱신'… 아래턱 통증 원인은? 관리자 11-26 93
225 [경남연합일보] 파티마갤러리가 건내는 '가을의 위로' 관리자 11-08 77
224 [쿠키뉴스] 창원파티마병원, 파티마사랑기금 전달…저소득아동 지원 관리자 10-31 109
223 [의학신문] 창원파티마병원, 호스피스의 날 기념 캠페인 관리자 10-31 89
222 [경남신문] 숨 차고 기침 난다고 감기로 오해 마세요 '특발성 폐 섬유화' 관리자 10-29 128
221 [경남신문] 면역항암제 관리자 10-29 91
220 [경남도민일보] 이른 포만감·속쓰림 3개월 이상 지속됐나요? 관리자 10-26 106
219 [쿠키뉴스] 창원파티마병원, 개원 50주년 파티마 건축기금모금 바자회 개최 관리자 10-19 99
218 [경남신문] 위암 가족력 있을땐 1년마다 위 내시경 받아야 관리자 10-08 144
217 [쿠키뉴스] 창원파티마병원 간호사회, 천사데이 봉사 실시 관리자 10-05 139
216 [의학신문] 창원파티마갤러리, 윤병성 화가 개인전 관리자 10-05 102
215 [경남신문] 창원 파티마갤러리서 정정숙 개인전 ‘꽃이 피네’ 관리자 09-19 141
214 [쿠키뉴스] 창원파티마병원, 저소득아동 '꿈 실현 공부방 만들기' 봉사 관리자 09-19 136
213 [경남신문] 영아 혈관종 관리자 09-11 230
212 [경남신문] 절골술 관리자 08-28 229